MEMBER LOGIN

MEMBER LOGIN

유부녀들이 진솔하게 털어논 "나만의 성욕"   15-12-09
경이   882
 
2f7d3db14179d5a6ea34eaa9760b73a2.jpg



유부녀들이 진솔하게 털어논 ‘나만의 성욕’


30대 중반 정도까지는 남편 쪽이 적극적으로 요구하고 있었지만 그 이후에는 반대로

 아내 쪽에서 요구하는 일이 많아졌다…. 틀림없이 이런 부부가 많을 것이다.
성문제에 정통한 의학박사 S씨에 의하면 “남성의 성욕은 25세 정도가 피크인데 반해

여성의 경우는 30대 초반에 피크를 맞이하여 이것이 40대까지 계속된다”며 “또 남성은

 40대부터 급격히 성욕이 줄어들지만 여성은 남성에 비하여 완만하게 떨어집니다.

40대에 들어서면서 남편과 아내의 성욕 역전 현상이 벌어지는 겁니다.”
‘신비한 여자의 성’이라는 테마로 본지는 30대부터 50대 주부 21명에게 ‘유부녀의 성욕’에 대해 질문했다.

 그 결과 거짓없는 진솔한 대답들이 많이 쏟아졌다. 그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30대 유부녀의 성욕은 초등학생과 유치원생인 두 아이를 둔 A씨(35)의 사례가 전형적이라고 할 수 있다. 입가의 작은 점이 요염한 A씨가 쓴웃음을 지으며 털어놓았다.

“처음 아이를 낳고, 1년 정도는 남편이 요구해 와도 전혀 할 마음이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그 무렵은 섹스를 하느냐, 안 하느냐로 부부싸움도 잦았던 때입니다.”

그 당시 남편은 33세였고, 그녀는 30세였다. \

출산한 지 1년쯤 지나자 성욕도 생겨 남편의 요구에

응할 수 있게 되었는데, 2년 후에 2번 째 아이를 낳고부터는 성욕이 뚝 떨어졌다고 한다.

“그런데 남편은 변함없이 ‘하자’며 귀찮게 덤벼들지 뭡니까. 너무 끈질기게 요구했기

때문에 화가 나서 ‘나, 아이 둘 돌보느라 피곤하다구요. 

그러니까 제발 나 귀찮게 하지 말고,

참기 힘들면 자위라도 해요’라며 몇 번 고함을 지른 일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둘째 아이를 출산하고 1년쯤 지나자 성욕이 

되돌아왔으나 이번에는 남편이 A씨를 거부했다고 한다.

“오늘은 한번 하고 잘까, 라고 말해도 ‘피곤하니까 됐어’라고 하는 겁니다.

얼마나 서럽던지 눈물까지 흘리고 말았어요.

최근에는 내 쪽에서 살금살금 남편의 하반신을 만져서….

그렇게 해도 안 될 때는 빨아대기도 합니다(웃음). 

마음은 하루 건너 한번씩 섹스를 하고 싶어요.

그동안 못했던 만큼 성욕도 강해 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남편이 힘을 내고 해주어도 주 1회 하는 것이 고작입니다.”

2033593432_aMyD9cP6___118052192111789.jpg

남편만 아니라면 매일밤이라도 하고 싶다!


가슴 굴곡 사이로 엿보이는 풍만하고 하얀 젖무덤이 눈부신 B씨(34)는 ‘주 1회로 충분하다’고

대답한 주부. 하지만 ‘성욕 그 자체는 20대 무렵에 강했지만 섹스에 걸리는

 시간이나 성감은 30대 쪽이 단연코 위’라고 말한다.

“이제와서 생각하니 20대 처녀시절은 동물적이었다고 할까. ‘나도 모르게 해버리고 말았다’는 그런 느낌의

 섹스였어요. 지금은 뭐라고 할까? 성욕을 차곡차곡 쌓아두었다가 한꺼번에 쏟아낸다고 할까요.

그런 섹스가 좋습니다. 섹스의 맛도 모르고 마구 해댔던 20대와 비교하면 성교 횟수는 줄었지만,

할 때는 즐길 것 다

즐기며 합니다. 남편이 도중에 ‘기브 업’ 하고 말면 굉장히 불만스러워요(웃음).”

섹스의 좋음을 충분히 알고 있는 30대이기 때문에 ‘하고 싶을’ 때는 맘껏 즐긴다고 한다. 

‘40대의 성욕’에 대해 주부 7명에게 질문했다. 그 결과 7명 모두 원숙한 여자의 색향이 진하게

베어 있어, 40대 여성도 아직 ‘한창 피는 꽃’임을 알 수 있었다.

“한달에 2회나 3회 정도지만 남편을 쓰러뜨려서라도 하고 싶을 때가 있어요….”

어슴푸레하게 얼굴을 붉히며 털어 논 주부는 올해 고교에 들어가는 아들과 중학생 딸이 있는 C씨(44).

2살 연상인 남편과는 불과 1-2년 전까지는 월 1-2회 페이스였던 것이 최근들어 훌쩍 줄었다고 한다.

 


출처 - boog39점com
 
부자만들기 15-12-24 11:22
 
잘보고갑니다.
 
 
Total 1,3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무료홍보게시판 인터넷마케팅 지원센터 alba2job 03-20 16302 0
공지 무료홍보게시판 (27) alba2job 03-18 42319 0
1395 정품 정력제 남성분들만 클릭~!! (1) yeonjung25 10-07 1601 0
1394 여성인권보장:미프진<Mifegyne> 찬반여론 대립!! 김천 08-30 832 1
1393 24약국 한여름 특별 이벤트(천연발기제,부부용작업제,연인용흥분제등..) 대행축제 진행중!! (1) 구미오 07-21 194 1
1392 하트 난사 정연이 원윤 06-28 239 0
1391 극한직업[걸그룹 매니저편] - 에이핑크 원윤 06-26 195 0
1390 인기가요 지수 원윤 06-23 129 0
1389 [왼쪽에서 두번째남자] 여긴 지옥이야!!! 강경두 06-19 99 0
1388 미모 레전드 갱신한 사나 원윤 06-14 112 0
1387 전인권 - 걱정 말아요 그대 ( 무현, 두도시 이야기 OST ) 강경두 06-12 84 0
1386 Over The Rainbow-Teshima Aoi 강경두 06-09 82 0
1385 우산 먼로 강경두 06-09 86 0
1384 잠자리별 커플 관계도.jpg 강경두 06-09 97 0
1383 [네이트 톡]동생이 닌텐도 갖고 싶대요. 사진有 강경두 06-07 277 0
1382 시험지 정답 甲 중에 甲 강경두 06-05 100 0
1381 170304 해피투게더 출근 유라 직찍 원윤 06-05 113 0
1380 이영자 지방흡입 원본 vs 김영철 성대모사 비교 강경두 06-04 311 0
1379 우산 종결자............. 강경두 06-01 84 0
1378 '인터넷 폐인' 이외수의 거친 숨소리. 강경두 06-01 179 0
 1  2  3  4  5  6  7  8  9  10    
 

영화 무료다운로드  최신영화무료다운로드  웹툰 무료다운 가입  무료 애니 다운로드  무료가입시 포인트지급

미개봉영화 무료다운로드 가입

 

하루 5분 투자하여 스마트폰으로 돈벌기

알바투잡닷컴은 무료가입후 이용가능하나 카지노, 화투 등 도박사이트와 불법 광고는 금지합니다.

1:1화상영어  스트로베리넷  컴퓨터싸게파는곳  무료게시판  무료홍보게시판   돈버는방법카페  인터넷부업카페

 

물파스넷 무료게시판  |  무료채팅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

alba2job.com 은 게시판을 제공할 뿐, 게시 내용에 대한 진위 또는 위법 여부에 대해서 법적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