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

MEMBER LOGIN

솔직한 섹스 남녀침대 토크(그녀는 정말 즐거웠을까?)   16-11-04
구미오   680
 

솔직한 섹스 남녀침대 토크(그녀는 정말 즐거웠을까?)


13423883_1200x1000_0.jpg

작은 데다 토끼인 그 남자, 어떻게 하지? 
그의 그곳은 왜소한 데다 너무 민감해서 고민이에요. 삽입하고 나서 채 5분도 못 채우고 혼자 사정을 해버리거든요. 미안하다고 다음부턴 잘하겠다는 말도 솔직히 이젠 지겨울 정도죠. 이럴 때 뭔가 좋은 방법 없을까요? 
성적인 문제는 물리적인 원인보다는 오히려 심리적인 원인이 8할 이상이라고 보면 된다. 남친의 물건이 작다는 이유로 헤어질 게 아니라면 일단 만족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볼 일이다. 이 문제에서 가장 중요한 건 절대로 사이즈에 대한 불만을 표현해서는 안된다는 거. 그런 이야기를 듣는다면 그의 성적 능력 및 욕구는 지금보다 더 악화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오히려 역으로 그에게 ‘사이즈는 중요하지 않고, 당신과의 섹스는 만족스럽다’는 식의 표현을 자주 하는 것이 나은 방법이다. 사이즈를 바꿀 수 없다면 응원을 해줘서 더 열심히 하게 만드는 것이 더 효과적이란 말이다. 그리고 러닝 타임이 짧은 문제는 두 가지 해결책이 있을 수 있는데, 예고편을 길게 상영하든가 옴니버스 식으로 가는 방법이 있다. 즉, 전희를 오래오래 해서 전체 섹스의 시간을 늘릴 수 있도록 하는 방법과 첫 사정 후에 다시 메인 인터코스를 시작하는 방법을 의미한다. 의무 방어전을 뛰는 갱년기 부부가 아니라면 하룻밤 동안 두 번의 섹스도 가능하지 않겠나(아님 말고!)? 첫 섹스가 남자를 위한 것이었다면 두 번째 섹스는 여자를 위한 분위기로 몰고 가보라. 금방 끝내버리고 만 남자의 미안함은 기회가 다시 주어졌을 때 만회하고 싶은 욕구로 바뀌기도 한다는 걸 기억하라. 남잔, 여자하기 나름이라니까! 


리얼 토크 
이OO(34세, 금융맨) 성인용품점에 가면 작은 성기를 커버하고 사정을 늦춰주는 제품이 있으니 구입해보지? 
강OO(30세, 프리랜서) 삽입 직후의 5분 동안은 가급적 분당 피스톤 횟수를 5회 정도로 줄여보면 어때? 
오OO(27세, 디자이너) 당신이 섹스를 꽤 좋아하는 여자라면… 난 이 만남은 반댈세. 

그는 나의 그곳을 좋아할까? 
섹스 경험이 많은 편이라서 그가 저의 그곳을 ‘헐렁’하다고 느끼는 건 아닐까 걱정이 돼요. 그가 정말 나의 그곳에 만족하는지 알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 알 수 있죠? 직접적으로 물어봐야 하나요? 
그런 걱정을 하는 건 섹스를 많이 했던 과거 때문인가? 최선을 다해서 누군가를 사랑한 건데 많은 경험 자체가 흉이 될 수는 없는 거라 생각한다. 당신이 아무나 붙잡고 섹스하는 쉬운 여자는 아니지 않은가(물론 그런 여자라면 이런 걱정도 안할 테지만). 중요한 건 ‘그곳’이 아니라 섹스 자체라고 생각한다. 한 번 상상해보라. 남자가 “난 자기의 그곳이 정말 만족스러워”라고 말한다고…. 정말 이상하지 않은가? 사랑하는 애인이라면 당연히 “난 자기와의 섹스가 정말 만족스러워”라고 말하는 쪽이 더 자연스러울 것이다. 자, 신입 사원이 있고 경력 사원이 있다. 서툴지만 열정이 있는 신입 사원의 단계를 넘어섰다면 가장 아름다운 경력 사원의 모습은 무엇일까 한 번 생각해보라. 경력 사원이라면 일단 일을 잘할 것이다. 하지만 잘한다고 해서 단순히 능숙함이 전부일까? 풍부한 노하우와 스킬을 겸비한 경력 사원이 최선을 다해 일하는 모습을 상상해보라. 흐뭇하지 않은가? 섹스 경험이 풍부한 당신이 애인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방법은 최선을 다해 사랑하는 것이다. 섹스할 때의 손길, 떨림, 희열에 사랑을 담아보시라. 남자가 아메바처럼 단순한 존재라고는 하지만 섹스를 할 때 상대의 진심까지 눈치 채지 못할 정도는 아니다. 그리고 ‘헐렁하다’에 대한 남녀의 생각은 조금 다르다는 것도 기억해두길. 혹시라도 그걸 느낄 정도라면 ‘이 여자의 과거는 어땠기에…’라며 의심할 만큼 용감한 남자는 실제로 그렇게 많지 않다. 대부분 나처럼 생각할 거다. ‘아! 나는 평균 사이즈가 아니었던 걸까?’라고. 

솔직한 섹스 남녀침대 토크(그녀는 정말 즐거웠을까?)

44.jpg
리얼 토크 
이OO(34세, 금융맨) 섹스 횟수가 크게 줄지 않는다면 일단 그가 만족하고 있다는 증거니까 너무 걱정 마라. 
강OO(30세, 프리랜서) 애 셋쯤 낳았다면 모를까 헐렁하게 느껴질 정도의 여자는 없었던 것 같은데? 
오OO(27세, 디자이너) 분명 차이는 있다. 하지만 조금 헐렁해도 적극적으로 하면 좋겠다. 

안습 몸매, 침대에서 괜찮을까? 
전 솔직히 몸매가 안 예뻐요. 근데 남자들은 섹스할 때 여자 몸매를 별로 안 본다면서요? 작은 가슴, 겹치는 뱃살, 엉덩이의 군살 같은 결점도 괜찮다는 게 정말이에요? 
옷 벗은 후의 몸매, 본다. 확실히 본다. 불 끄고 난 직후에는 안 보이지만 5분만 지나보라. 어둠에 눈이 적응돼서 다 보인다. 솔직히 마음속으로야 옷 벗은 애인 몸매가 근사하면 진짜 좋겠지. 잠자리에서 S라인 싫어하는 남자는 아마 한 명도 없을걸? 그럼 저주받은 몸매의 애인이라면 실망이라도 해야 하는 걸까? 솔직히 말하자면 난 못 그런다. 모텔이나 호텔에 왜 거울이 있는지 아는가? 주제 파악하라고 있는 거다. 하하. 일단 남친 몸매부터 확인해보시라. 그가 다비드 조각상 뺨치는 몸매가 아닌 이상, 당신에게도 격한 S라인 같은 걸 바라면 그건 주제 파악 못하는 거나 마찬가지 아닐까. 희망적인 얘기 하나 더해주겠다. 예전의 내 여친은 몸매가 그야말로 월매였다. 분명 아줌마 몸매였지만, 내게 그녀는 너무 섹시해 보이기만 했다. 생각해보면 그녀는 그런 몸매조차도 극복할 수 있는 그녀만의 제스처 같은 게 있었던 것 같기도 하다. 저주받은 몸매라고 퍼져 있거나 눕지 말고 최대한 좋은 각도를 취하는 것이다. 남자가 정말로 원하는 건 ‘가급적 예쁜 모습만 보여주려고 노력하는 당신의 모습’ 그 자체이기 때문이다. 


리얼 토크 
이OO(34세, 금융맨) 몸매보다는 분위기나 배려 같은 게 중요하다고는 생각하지만… 몸매도 좋다면 일석이조. 
강OO(30세, 프리랜서) 몸매를 안 볼 거라는 착각은 제발 버려. 섹스 파트너는 힘들겠지만, 남친은 잘해줄 거다. 
오OO(27세, 디자이너) 난 몸매 좋고 목석 같은 여자보다는 평균 몸매더라도 열정적인 여자가 좋더라. 

그는 나의 펠라티오를 좋아할까? 
오럴 섹스를 해주는데도 그는 별로 좋다는 반응을 보이지 않아요. 어떻게 해야 진짜 오럴을 잘하는 거죠? 남자들마다 좋아하는 포인트가 다 다른가요? 
집에서 키우는 개가 새끼를 낳은 적이 있었다. 새끼를 낳으면 어미 개가 혀로 핥아서 목욕 같은 걸 시켜주는데, 그걸 지켜보며 난 적잖은 감동을 받았었다. ‘저런 사랑, 사람은 하고 있나?’란 생각을 하면서 말이다. 오럴 섹스를 할 때 남자가 흥분되는 건 단순히 성감대가 모여 있는 곳을 자극받았기 때문만은 아닐 것 같다. 오히려 심리적인 이유가 더 클 거라고 난 생각한다. 자신의 치부를 그녀가 아름답고 순결한 입으로 부드럽게 핥아준다는 것만으로도 감동스럽지 않을까? 조금 전 내게 ‘사랑한다’고 말해주었던 그 아름다운 입으로 말이다. 그런데 애인이 해주는 오럴 섹스에 시큰둥한 남자가 세상에 존재하는지 난 솔직히 의문이다. 어쩌면 표현에 서툰 남자일지도 모르겠다. 쾌감을 느낀다는 걸 직접적으로 표현하는 것을 남자답지 못하다고 생각하는 타입도 있으니까. 그런데 거기까지는 이해해줄 만하지 않을까. 그런데 그것도 아니면서 당신의 펠라티오 자체를 시큰둥하게 받아들이는 남자라면 그냥 해주지 마라. 고마워하지 않는다면 솔직히 해줄 이유가 없다. 
그러나 당신이 정말로 서툴러서 남자가 만족 못하는 경우가 있을 수 있긴 하다. 포르노를 보면 금발의 여배우들이 터프하게 펠라티오를 하는 경우가 있는데, 언젠가 비슷한 상황에 놓이고 보니 아프기만 하고 불쾌하기까지 했다. 남자의 그것은 생각보다 예민하다는 것을 기억하라. 그것은 거친 혀놀림보다는 부드러운 혀놀림 앞에서 더 당당해지기 때문이다. 더불어 펠라티오를 해줄 때에는 귀엽다거나 부드럽다는 식의 기분 좋은 칭찬도 곁들여보라. 단, 진실한 표정으로! 징그러운데 억지로 해주는 건 아닐까라는 남자의 걱정까지 배려한다면 당신의 애인은 더 편한 마음으로 그 순간을 즐길 테니까. 


리얼 토크 
이OO(34세, 금융맨) 오럴 섹스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남자도 있을 수 있다. 그에게 직접 물어보지 그래? 
강OO(30세, 프리랜서) 음경에만 너무 집중하고 있는 건 아닐까? 소외된 고환을 달래주면 반응이 올 거다. 
오OO(27세, 디자이너) 다양한 방법으로 시도하면서 그가 제일 좋아하는 테크닉을 찾아보길 추천. 

너무 잘하는 그 남자 때문에 짜증 난다면? 
그는 솔직히 섹스를 잘해요. 하지만 전 그가 현란하게 허리를 돌리며 자기 세계에 빠져 있는 걸 보면 화가 날 때가 있죠. ‘예전 여자에게도 이렇게 했겠지? 다른 여자도 금세 유혹하겠군’이란 마음 때문에요. 저, 의부증 초기인가요? 
질문을 보니 고민이 두 갈래로 나뉜 것 같다. 잘해서 의심이 가는 것과 교감 없는 원맨쇼가 불만이라는 것. 일단은 못하는 것보다 잘하는 게 나은 거니까 의심은 좀 줄여줌이 어떠할지. 그리고 ‘섹스를 잘해서 다른 여자를 쉽게 유혹한다’는 당신의 걱정은 좀 아이러니한 면이 있다. 유혹은 섹스 능력과 별개 아닌가? 보통은 유혹 후에 섹스가 성립되는 거니까. 그리고 의심하는 거 습관이다. 잘해서 의심하면 못해도 의심할걸? 남친과 섹스할 때는 그냥 에덴동산에서 마음껏 뛰노는 게 정신 건강에 이롭다. 정작 심각한 문제는 바로 남친의 원맨쇼다. 당신은 맞춤 양복을 원하는데 남친은 기성복인 거다. 비싼 브랜드의 기성복이지만 이게 내 것만의 축복인지 확신이 생기지 않는 상태인 거지. 결론을 말하자면 남친은 섹스를 잘 못하는 거다. 당신은 아무 문제없는 거고. 아무리 현란하게 허리를 돌리면 뭘 하나? 당신이 섹스에 집중 못하고 있는데. 의기소침해할 필요 없다. 차라리 남친에게 면박을 줘라. 기술에 힘 빼지 말고 ‘섹스는 교감’이라는 기본에 충실하라고 말이다. 

리얼 토크 
이OO(34세, 금융맨) 중요한 건 과거가 아니라 현재야. 그를 사랑한다면 그 정도는 참아줘야지. 
강OO(30세, 프리랜서) 자기 복을 누릴 줄 모르는 여자로다. 그는 지금 당신과 섹스하고 있다고! 
오OO(27세, 디자이너) 의부증 초기 맞는 것 같은데! 그럼 3분 만에 사정하는 토끼를 애인으로 삼든지. 

솔직한 섹스 남녀침대 토크(그녀는 정말 즐거웠을까?)

4610b912c8fcc3ce0618f88f9345d688d53f20b5.jpg
그는 왜 내게 입으로 안해주나? 
저는 그에게 성심성의껏 입으로 해줍니다. 하지만 그는 제게 절대로 입으로 해주지 않아요. 자존심 때문에 직접 말은 못하고 있는데, 도대체 이유가 뭘까요? 
남자의 쿤닐링구스는 100% 여자를 위한 거다. 그 행위를 한다고 남자가 흥분되진 않으니까. 나로 인해 그녀가 흥분해서 뿌듯하다는 게 남자가 쿤닐링구스를 통해 기대할 수 있는 최대치라고 보면 되는 거다. 이런 남자는 두 가지일 경우가 있다. 좋은 남자와 이기적인 남자. 전자라면 숙맥일 수 있는데, 당신이 그걸 원하는지 확신이 없는 거다. 입으로 해주면 여자가 어떻게 받아들일까부터 어떤 느낌을 받을지에 대해서도 잘 알지 못하는 상태인 거다. 그런 남자에게는 심플하게 “나도 같은 방식으로 느끼고 싶다”고 말하는 게 괜찮은 방법이다. 후자라면, 다시 말해 이기적인 남자라면 냄새 때문일 수도 있고, 자신감 때문일 수도 있겠다. 여기서의 자신감이란, ‘굳이 입으로 해주지 않아도 나는 너를 흥분시킬 수 있다’는 못된 자신감을 말하는 거다. 그런 남자라면 기브 앤 테이크의 비정함을 알려줘라. 기브 앤 테이크를 테이크 앤 기브로 바꾸는 거다. 펠라티오를 좋아하는 남자에게 “쿤닐링구스를 해줘야 해줄 거다”라는 메시지를 은연 중에 날려 후끈 달아오르게 하는 거다. 처음 한두 번만 그런 의사 표시를 하면 그도 당신의 욕망을 알아차릴 거다.

코리아팔구공닷컴(korea890.com)

 
부자만들기 16-11-10 15:55
 
잘보고갑니다.
 
 
Total 1,32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무료홍보게시판 인터넷마케팅 지원센터 alba2job 03-20 17037 0
공지 무료홍보게시판 (27) alba2job 03-18 43321 0
1324 ★★★고수익 꿀알바 모집 ★★★ 달파란24 04-08 470 0
1323 돈되는 재택알바 부업 샬로미 04-08 339 0
1322 여자 흥분시키는 방법-남자의 노하우 민승 04-07 320 0
1321 유산유도제 제윤 03-27 356 0
1320 정품 정력제 남성분들만 클릭~!! (1) yeonjung25 10-07 1956 0
1319 24약국 한여름 특별 이벤트(천연발기제,부부용작업제,연인용흥분제등..) 대행축제 진행중!! (1) 구미오 07-21 379 2
1318 전과 동일한 효과를 보리라고 생각합니다. 부자만들기 03-31 244 0
1317 하루 10분 미스터 하이 코코메디 부자만들기 02-19 265 1
1316 그냥 줍니다. (2) 낙조 02-16 368 1
1315 시간/장소에 구애받지않는 재택알바 부업 알아보기 조아 01-30 348 1
1314 부담없는 파트타임알바 꽃릴리 01-29 339 1
1313 하루2~3시간 알바 하실분(급여높음) (1) 곰돌이푸우 12-30 338 1
1312 솔직한 섹스 남녀침대 토크(그녀는 정말 즐거웠을까?) (1) 구미오 11-04 681 0
1311 왕초보/컴맹도 집에서 누구나 할수있는 주부알바추천 (1) 별사랑맘 10-25 493 1
1310 만19세이상 자유롭게 집에서 일할수있어요 (1) 별사랑맘 10-13 569 1
1309 하루1시간아르바이트구합니다. (1) 납니다 09-23 535 1
1308 (구인) 아르바이트 및 직원모집합니다. 직장인 주부 등등 지원가능★ (1) 깨투더빙 09-08 564 1
1307 당기고 늦추는 오르가즘 조절팁 (1) 경이 08-12 810 1
1306 남녀관계 기쁨 100배로 증폭시키는 윤활제의 ‘힘’ (1) 구미오 07-29 719 1
1305 <특별한 클리토리스 애무방법> 길이길이 07-12 751 1
1304 여자친구 잠자리 관계개선 노하우 (3) 김천 06-03 1448 1
1303 여자가 바라는 섹스 에티켓은 이런것 구미오 05-28 977 0
1302 ◇해외직수입정품◇그녀를 살살 녹이는 여성흥분제 묘한 효능 (1) 구미오 04-22 1224 1
1301 블로그 방문자 늘리는 카페^^ (3) Leekiwon 04-21 842 0
1300 남성들의 필수품-알뜰한정보 모았어요 (1) 천필㎘ 03-30 899 1
1299 정말 추천 할만한 쇼핑몰이 있어서 다시 글을 올렸어요.!! (2) 부자만들기 03-28 790 0
1298 남은시간에 집에서 돈버는 방법 (2) 가랑비 03-26 664 0
1297 ★미국정품★아름다운 그녀와 함께 흥분하는 밤생활 원나잇★ (2) 구미오 03-18 1211 0
1296 구인(평일/주말) 준윤나맘 03-16 1088 0
1295 섹스중 절대 하지말아야 할 5가지 행동 천필㎘ 03-03 879 1
1294 세상에 없는 쇼핑몰이 옵니다 (1) 뚱쓰 02-27 945 0
1293 인터넷을 잘 이용하는분들이 할수있는 고수익 주부알바 집근무후기 햇살짱 02-26 776 0
1292 평일, 주말 아르바이트 구인 (1) 아유정 02-22 852 0
1291 대박사건 (4) pjw3523 02-17 1390 0
1290 사업비용,창업비용,가입비용 전혀없는 무자본사업에 초대합니다. 레드나 02-15 877 0
1289 쇼핑몰 무료분양~무자본창업, 무점포창업으로 쇼핑몰창업설명보기 (2) 레드나 12-14 1228 0
1288 유부녀들이 진솔하게 털어논 "나만의 성욕" (1) 경이 12-09 998 0
1287 회원 가입 없는 전문가 상담 - 수술없이 음압원리를 이용해서 가슴확대 (2) 왕대박 11-24 956 0
1286 인재를 찾습니다 라파 11-18 499 0
1285 큐오리서치에서 설문조사요원의 재택알바,부업,투잡인을 모집 함 (1) 차카니 11-18 647 0
 1  2  3  4  5  6  7  8  9  10    
 

영화 무료다운로드  최신영화무료다운로드  웹툰 무료다운 가입  무료 애니 다운로드  무료가입시 포인트지급

미개봉영화 무료다운로드 가입

 

하루 5분 투자하여 스마트폰으로 돈벌기

알바투잡닷컴은 무료가입후 이용가능하나 카지노, 화투 등 도박사이트와 불법 광고는 금지합니다.

1:1화상영어  스트로베리넷  컴퓨터싸게파는곳  무료게시판  무료홍보게시판   돈버는방법카페  인터넷부업카페

 

물파스넷 무료게시판  |  무료채팅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

alba2job.com 은 게시판을 제공할 뿐, 게시 내용에 대한 진위 또는 위법 여부에 대해서 법적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